광양시, 올해도 광양매화축제 열지 않는다

탑뉴스
광양시, 올해도 광양매화축제 열지 않는다
-광양매화축제추진위원회 소위원회 열어 취소 최종 결정
  • 입력 : 2022. 01.20(목) 15:26
  • 여채영 기자
▲광양매화축제추진위원회는 지난 17일 소위원회의를 열어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예방을 위해 올해도 지역 대표 축제인 광양매화축제를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사진=광양시 제공
[여성방송 = 여채영 기자] 전남 광양시가 올해도 지역 대표 축제인 광양매화축제를 열지 않기로 했다.

18일 광양시에 따르면 전날 광양시의회 5층 국제교류관에서 광양매화축제추진위원회 소위원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김종호 광양매화축제추진위원장은 "코로나 종식을 위한 정부의 방역시책에 부응하고,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해야 한다는 위원들의 의견을 종합해 2022년 광양매화축제를 부득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광양시는 축제를 열지 않지만 상춘객에 대비해 상황실을 운영하는 한편 교통과 주차관리, 불법노점상과 불법음식점 단속, 이동화장실 추가 설치 등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쏟을 방침이다.

또 연이은 매화축제 취소로 타격이 큰 매실농가의 소득 보전을 위해 온라인 판매 지원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박순기 시 관광과장은 "광양매화마을을 방문하는 상춘객에 대비해 매화마을 일원의 방역관리와 환경정화에 만전을 기하고 매실농가 소득 보전을 위한 온라인 판매 지원 등 행정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연내 코로나가 종식되고 내년에는 다시 자유로운 광양매화축제가 열려 아름다운 꽃의 향연을 즐길 수 있길 고대한다"고 덧붙였다.
여채영 기자 woman8114@naver.com